블랙핑크 제니와 '친자매급' 싱크로율 자랑하는 그녀는 누구?

샤넬

블랙핑크 제니와 '친자매급' 싱크로율을 보이는 이 아이는 누구일까요? 바로 모델 엘라 그로스(Ella Gross)입니다. 제니와 닮았을 뿐만이 아니라 블랙핑크와의 친분도 남달라 블랙핑크의 팬이라면 누구나 알고 있는 초등학생이지요.

엘라 인스타그램

엘라는 한국인 어머니와 미국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났으며 이국적인 외모로 270만 명 이상의 인스타그램 팔로워를 가지고 있습니다.

얼마 전 엘라의 인스타그램(어머니가 운영)에 낯익은 얼굴이 올라왔는데요. 바로 제니와 엘라가 다시 한번 재회했다는 소식입니다. 지난 17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더 포럼'에서 첫 북미 투어를 가진 블랙핑크를 찾은 것인데요. 콘서트의 백스테이지를 찾아 함께 사진을 찍었습니다. 윙크하는 표정과 웃는 모습이 제니를 똑 닮아 140만 개의 좋아요를 받았습니다.

제니뿐만이 아니라 블랙핑크 멤버들과도 함께 사진을 찍었네요. 엘라의 인스타그램에는 엘라가 블랙핑크의 콘서트를 찾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라며 콘서트날 뿐만이 아니라 그다음 날 까지도 행복해했다고 전했습니다. 그리고 엘라를 데리고 다니며 곳곳을 소개해준 블랙핑크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습니다.

한편 로스앤젤레스에서 첫번째 북미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친 블랙핑크는 시카고, 해밀턴, 뉴어크, 애틀랜타, 포트워스에서 공연을 펼칠 예정이며 얼마 전 세계적인 '코첼라'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쳐 한국 팬뿐만이 아니라 해외 팬들의 뜨거운 사랑까지 받고 있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